HOME > 신상10%할인 >
Bootleg 프린팅 민소매

소비자 가격
: 35,000 원    

판매가격
: 24,000 원    

적립금
: 240원

옵션
:

      총 상품 금액 0
      수량
      → 판매가 : 24,000 원
      장바구니 담기 닫기
      탭1







      Bootleg 프린팅 민소매




      COMMENT

      • 오랜만에 입고된 민소매나시티 입니다^^
      • 남자의 매력을 느끼게 해주는 어깨라인!! 
      • 이번에 들어온 민소매는 와이드한 어깨라인으로
      • 보다 남성미를 느낄수있게 디자인 되었습니다.
      • 살짝 박시한 느낌의 오버핏감과 어깨에 걸쳐지는
      • 라인, 롱기장 밑단트임으로 스타일을 또한 
      • 한층 살려주었답니다^^
      • 가장 부담없으면서도 사랑받는 블랙과 화이트 두가지 컬러로 
      • 출시되었으니 올여름 시원한 코디해보시기 바랄께요~


       

       

      STYLE TIP

      • 운동하시는 분들도 멋스러운 나시티로 
      • 패셔너블함을 뽐내보시는게 어떨까요 ㅎㅎ
      • 데일리룩으로 데님팬츠와 매치 했을때 부담없으면서도
      • 가장 예쁜 코디가 완성되기때문에 큰 어려움 없이 
      • 스타일링 하시기 좋습니다.
      • 민소매 디자인과 프린팅 자체가 포인트가 되주기 때문에
      • 다양한 하의와 유니크한 매치가 가능하지만 오버핏임을
      • 고려하여 와이드한 느낌의 팬츠보다는 슬림한 팬츠와 
      • 매치시에 어색하지 않고 잘 어울리는점 참고해 주세요 ^^ 

       

      SIZE TIP

      • 색상 : 블랙, 화이트
      • 사이즈 : 프리사이즈
      • 소재 : 코튼

       

       

       

      MODEL INFO

      • 동호 모델(175/60)은 프리사이즈를 착용하였습니다.
      • 프리사이즈로 제작 되었습니다.








       

      사이즈 어깨 가슴 팔길이 소매통 총길이
      프리 54.5 58 - 32 80



    • 재는사람,위치,패브릭에 따라 +/- 1~3cm의 오차가 있을수 있으며,
      이로인한 무상교환 및 반품은 불가합니다.
    • 이부분 참고하셔서 즐거운 쇼핑하세요.
























































    • PRODUCT INFO

      신축성  좋아요  약간있어요  없어요
      비침  있어요  약간있어요  없어요
      무게  무거워요  보통이에요  가벼워요
      촉감  부드러워요  적당해요  까실해요
      사이즈  크게나왔어요  정사이즈이에요  작게나왔어요
      안감  전체안감  몸통안감  없어요
      두께감  두꺼워요  중간이에요  얇아요
      계절감  봄,가을  여름

       겨울

      • 소재 : 코튼 100%
      • 색상 : 블랙 화이트
      • 사이즈 : 프리사이즈
      • 제조사 : 더보이 협력업체
      • 제조국 : 한국
      • 제조연월 : 주문일로부터 6개월 이내 / 판매시즌 상시제작
      • 품질보증기준 : 전자상거래 소비자 보호법에 규정되어 있는 소비자 청약철회 가능범위를 준수합니다.
      • A/S정보 및 담당자 : 더보이 고객센터 / 1544-7418
















      탭7
      탭3
      모델소개
      탭4
      탭5





      review 리스트
      등록된 추천평이 없습니다.
      전체보기후기쓰기
    • 1
    • 탭6
      QnA 리스트
      등록된 질문이 없습니다.
      전체보기상품문의하기
    • 1

    • 최상단 최하단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